2019.09.09 (월)

  • 흐림강릉 26.2℃
  • 흐림서울 27.2℃
  • 흐림인천 27.0℃
  • 흐림원주 25.0℃
  • 흐림울릉도 28.0℃
  • 수원 26.4℃
  • 대전 25.2℃
  • 천둥번개대구 26.5℃
  • 흐림전주 27.1℃
  • 구름조금울산 28.8℃
  • 구름많음창원 29.3℃
  • 흐림광주 27.4℃
  • 구름많음부산 28.3℃
  • 구름많음목포 27.9℃
  • 흐림제주 25.9℃
  • 흐림양평 25.8℃
  • 흐림보은 25.8℃
  • 흐림천안 23.9℃
  • 구름많음김해시 32.0℃
  • 구름많음경주시 27.9℃
기상청 제공

포스코에너지, 연료전지 전문회사 설립한다

회사 내 연료전지사업 부문 물적분할 통한 신규법인 설립
연내 법인 설립 마무리…연료전지사업 전문성·경쟁력 강화


[월간수소경제 이종수 기자] 포스코에너지가 연료전지사업의 내실화 및 경쟁력 강화를 위해 연료전지 전문회사를 설립한다.


포스코에너지는 지난 6일 서울 테헤란로 포스코센터에서 이사회를 개최하고 연료전지사업 부문 분할을 통한 신설법인 설립을 의결했다.


법인설립 방식은 회사 내 연료전지사업 부문을 물적분할 방식으로 분리해 연료전지사업을 전문으로 하는 법인을 신설하고 포스코에너지가 지분 100%를 갖는 형태로 추진된다.


신설법인은 연료전지 제조, 연료전지 발전소 O&M(Operation & Maintenance) 등 기존 사업을 그대로 수행한다.


포스코에너지는 연내에 신규법인 설립 관련 모든 절차를 마무리 할 예정이다.


포스코에너지는 최근 재계약한 경기그린에너지와의 LTSA 계약(Long Term Service Agreement, 장기서비스계약)을 제외한 기타 발전사와의 LTSA 계약들은 물적분할에 따른 양도대상에서 제외하고 필요 시 신설법인과 하도급 계약을 체결해 서비스를 수행하겠다는 입장이다.


포스코에너지의 관계자는 “발전사업과 제조업이라는 상이한 구도의 두 사업 모두에서 경쟁력을 강화하고 기업가치를 제고하기 위해 인력과 자원을 효율적으로 분배하고 집중할 수 있는 방법을 모색해왔고, 연료전지 전문회사 설립으로 이어졌다”고 밝혔다.


이번 법인설립을 통해 연료전지 전문회사는 독립적·자율적 경영 및 빠른 의사결정이 가능해질 전망이다. 포스코에너지는 연료전지 전문인력 구성으로 사업 전문성을 강화하고 연료전지사업 본연의 역할에 집중함으로써 품질혁신, 원가절감 등 경영 효율성 제고에 매진할 계획이다.


특히 FCE와의 전략적 비즈니스 파트너십 강화를 통해 향후 MCFC 시장을 주도적으로 이끌어 나갈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