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3.28 (목)

  • 흐림강릉 5.4℃
  • 구름많음서울 13.7℃
  • 구름많음인천 10.7℃
  • 구름많음원주 13.9℃
  • 흐림울릉도 5.5℃
  • 구름많음수원 14.3℃
  • 구름많음대전 15.9℃
  • 구름많음대구 14.8℃
  • 연무전주 15.8℃
  • 구름많음울산 13.0℃
  • 연무창원 14.9℃
  • 구름많음광주 18.5℃
  • 구름많음부산 15.3℃
  • 연무목포 13.4℃
  • 연무제주 16.1℃
  • 구름많음양평 15.0℃
  • 구름많음보은 16.0℃
  • 구름많음천안 13.6℃
  • 구름많음김해시 17.2℃
  • 흐림경주시 12.2℃
기상청 제공

GLOBAL NEWS

HTEC-세븐일레븐 캐나다, 편의점에 수소충전소 구축

북부 밴쿠버, 밴쿠버 섬에 각각 1개소…BC주 수소전기차 1,000대 보급 뒷받침


[월간수소경제 편집부] HTEC(Hydrogen Technology & Energy Corporation)는 지난 19, 글로벌 편의점 체인회사인 세븐일레븐과 협력해 캐나다 BC(브리티시컬럼비아)주에 편의점 내 수소충전소 2개소를 설치할 것이라고 밝혔다.


수소충전소는 밴쿠버 북부 지역과 밴쿠버섬에 설치될 예정이다. HTECBC주 내 수소전기차 1,000대 보급을 지원하기 위해 수소충전소 네트워크를 구축 중이며, 세븐일레븐과 설치하는 편의점 내 수소충전소 역시 네트워크 구축의 일환이다. 수소충전소는 세븐일레븐 매장 중에서도 엑슨모빌 연료를 판매하는 곳에 한해 구축될 예정이다.


세븐일레븐은 편의점 소매 업계에서 가장 규모가 큰 체인이다. 텍사스 주 어빙에 본사를 둔 세븐일레븐은 캐나다 600개 이상의 지역을 포함해 전 세계 17개 국가에 67,000개 이상의 직영점 및 가맹점을 두고 있다.


최근 세븐일레븐은 기업의 지속가능성을 검토 중이다. 이와 관련해 미국과 캐나다에서는 오염물질 배출 저감 프로그램인 ‘RENEW를 추진하며 산림 조성, 태양광 및 풍력발전 등 탄소 배출량 저감 기술에 투자하고 있다.


콜린 암스트롱(Colin Armstrong) HTEC CEO친환경 운송수단으로의 전환을 지원하는 기업과의 연대가 없었더라면 우리는 캐나다 수소충전소 네트워크 확대를 이끌어 나갈 수 없었을 것이다라며 이번 편의점 내 수소충전소를 통해 조지아 해협을 건너는 도중 밴쿠버섬에서 연료를 충전하거나 휘슬러로 향하던 도중 북부 밴쿠버에 위치한 수소충전소에 들르는 것이 가능해진다라고 밝혔다.


이어 그는 “HTEC와 세븐일레븐의 협업은 수소전기차 운전자들이 더 먼 곳까지 이동할 수 있도록 도울 것이다라고 덧붙였다.


더그 로즌크랜스(Doug Rosencrans) 세븐일레븐 캐나다 부사장은 세븐일레븐은 전 세계 전기차 충전소 구축에 앞장서 왔다라며 앞으로 HTEC와의 협업을 통해 운송수단 분야 고객들의 변화하는 니즈를 충족시키면서도 이산화탄소 배출량을 줄일 수 있는 수소연료 보급 방법을 연구할 것이다라고 밝혔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