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3.03 (수)

  • 구름조금강릉 8.3℃
  • 구름많음서울 8.7℃
  • 구름많음인천 6.3℃
  • 구름많음원주 7.2℃
  • 구름많음울릉도 4.9℃
  • 구름많음수원 7.2℃
  • 구름많음대전 8.5℃
  • 구름많음대구 7.9℃
  • 구름많음전주 9.7℃
  • 구름조금울산 8.1℃
  • 구름많음창원 8.0℃
  • 구름조금광주 9.9℃
  • 구름조금부산 10.0℃
  • 구름많음목포 9.6℃
  • 구름많음제주 11.5℃
  • 구름많음양평 6.7℃
  • 구름많음보은 6.9℃
  • 구름많음천안 6.8℃
  • 구름많음김해시 10.0℃
  • 구름많음경주시 9.4℃
기상청 제공

SK·현대차 등 43조 투자…민관 ‘수소경제 가속’

SK·현대차·포스코 등 민간기업 43조 원 투자
수소 산업‧진흥‧안전 3개 전담기관 올해 사업 개시

URL복사


[월간수소경제 성재경 기자] 정부는 2일 SK인천석유화학에서 정세균 국무총리 주재로 제3차 수소경제위원회를 열었다.

수소경제위원회는 국무총리를 위원장으로 8개 관계부처 장관과 산업계·학계·시민단체 등 분야별 최고 민간 전문가로 구성된 대한민국 수소경제 컨트롤타워이다. 

이날 3차 수소경제위원회에서는 수소경제 민간투자 계획과 정부 지원방안이 발표됐다.

SK·현대자동차·포스코·한화·효성 등 5개 그룹과 중견기업들이 오는 2030년까지 액화수소생산 등 수소경제 전 분야에 43조4,000억 원 규모의 투자를 추진하기로 했다.

이에 정부도 올해 수소차·생산기지·연료전지 등 수소경제 예산 8,244억 원을 적극 지원하기로 했다.

또 지난해 7월 제1차 수소경제위원회에서 지정된 ‘수소산업’. ‘진흥·유통’. ‘안전’ 등 3개의 수소경제 전담기관이 올해 본격적으로 사업을 시작한다.

수소산업 전담기관인 수소융합얼라이언스추진단은 올해 ‘수소전문기업’ 육성을 위해 기술이전·제품인증·시제품제작·판로개척 등을 지원하고, 현장의 어려움과 기술개발 등을 신속하게 지원하기 위해 ‘찾아가는 컨설팅’도 운영한다.

수소유통 전담기관인 한국가스공사는 올해 수소공동구매 등을 통해 수소가격 인하를 유도하고 수소튜브트레일러를 구매해 충전소에 저가로 임대해 충전소 운영 여건을 개선한다. 아울러 실시간 수소충전소 운영정보 제공 시스템을 구축해 올해 하반기부터 서비스에 들어간다.

수소안전 전담기관인 한국가스안전공사는 내년 2월 수소 안전분야 ‘수소법’ 시행에 대비해 상세한 수소제품 안전기준을 마련하고, 액화수소 생산·충전소 보급에 맞춰 액화수소 안전기준도 마련한다. 또 수소충전소 정밀안전진단 제도 도입, 실시간 안전모니터링 시스템 구축 등 안전관리도 강화한다.

이밖에 3차 수소경제위원회에서는 서울시 마포구 상암수소충전소 인근에 수소의 친환경성과 안전성을 홍보하고 교육하기 위한 수소체험박물관 건립을 추진하기로 했다.

정세균 국무총리는 “우리 경제를 대표하는 기업들이 2030년까지 43조 원 규모의 수소경제 투자 계획을 마련한 것은 수소가 시장경제의 주류로 나아가는 변곡점이 될 것”이라며 “정부도 액화수소 생산-운송-활용 전반을 아우르는 일괄 지원 체계를 구축하고 액화수소 안전기준 마련 등 제도개선을 조속히 추진해 민간 투자계획이 반드시 실현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