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29 (수)

  • 구름많음강릉 22.6℃
  • 서울 24.6℃
  • 흐림인천 24.5℃
  • 흐림원주 26.0℃
  • 흐림울릉도 22.7℃
  • 수원 26.4℃
  • 흐림대전 26.1℃
  • 박무대구 24.5℃
  • 전주 26.2℃
  • 울산 23.7℃
  • 창원 23.5℃
  • 흐림광주 25.8℃
  • 흐림부산 24.5℃
  • 흐림목포 28.5℃
  • 구름많음제주 29.2℃
  • 흐림양평 24.9℃
  • 흐림보은 23.8℃
  • 흐림천안 24.9℃
  • 흐림김해시 24.7℃
  • 흐림경주시 24.3℃
기상청 제공

수소전기버스 성능개량 모델 양산 개시

2020년 수소버스 1호차, ‘호남고속’에 전달
올해 수소버스 80대 이상 보급될 듯


[월간수소경제 이종수 기자] 지난해부터 보급된 수소전기버스의 성능개량 모델이 7월부터 양산된다. 올해 처음으로 생산된 수소버스 1호차가 전주시 운수업체(호남고속)에 전달됐다.


산업통상자원부(장관 성윤모)는 29일 전주시청에서 수소전기버스 2020년 1호차 전달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올해 수소버스는 지난해 15대보다 5배 이상 증가한 80대 이상이 보급될 전망이다. 이번 1호차는 수소버스 보급이 본격화되는 신호탄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오는 2025년까지 수소차 20만대 보급 등 친환경 미래 운송수단 보급 확대는 지난 14일 발표된 ‘한국판 뉴딜 종합대책’의 10대 대표과제 중 하나이다.


특히, 수송용 전체 미세먼지 배출량의 70% 이상을 차지하는 버스·화물차 등 사업용 자동차의 친환경차 전환이 매우 중요하다.  


수소버스는 산업부 연구개발 사업의 성과로 지난해부터 보급을 개시했고, 올해부터는 버스 전용 저장용기 탑재 등을 통해 성능이 개선된 수소버스를 생산·보급하게 됐다.


그간 정부의 전폭적인 지원으로 수소차의 국내보급은 2016년 말 누적 87대에서 올해 6월 누적 7,682대로 88배 이상 성장했다. 해외 수출도 2016년 누적 552대에서 올해 6월 누적 2,405대로 4배 이상 성장했다.


수소상용차는 국내보급(올해 7월 기준 수소버스 15대)이 아직 초기 단계이지만 올해 수소트럭 수출 개시 등 향후 성장잠재력이 높은 품목이다.


산업부는 버스·화물차의 수소차 전환을 촉진하기 위해 쓰레기수거용 수소트럭 실증 등 다양한 실증을 추진하고, 내구성 향상(2025년 50만km), 대용량 모터 국산화 등 상용차 성능개선을 적극 지원하고 있다.


아울러 공공기관 친환경차 의무구매 비율을 70%에서 100%로 상향하고, 구매대상도 승용차에서 상용차까지 확대할 예정이다. 대형 유통물류업체 등 민간기업이 친환경 트럭을 구매하도록 의무화하는 방안도 추진할 계획이다. 


수소충전소는 연말까지 누적 100기, 2025년까지 누적 450기를 설치해 이용자 편의성을 높일 계획이다.


강경성 산업부 산업정책실장은 “수소버스 등 수소상용차의 대중화를 앞당기기 위해서는 정부, 지자체와 함께 역량 있는 민간기업이 힘을 모으는 것이 중요하다”라며 “이번 수소버스 1호차 보급이 수소차가 대중교통과 물류운송 등 다양한 분야로 확산되는 중요한 계기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