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29 (수)

  • 흐림강릉 21.0℃
  • 서울 22.7℃
  • 흐림인천 24.1℃
  • 흐림원주 23.4℃
  • 울릉도 21.4℃
  • 흐림수원 24.5℃
  • 대전 22.5℃
  • 박무대구 23.0℃
  • 전주 23.7℃
  • 박무울산 23.6℃
  • 흐림창원 26.0℃
  • 광주 23.2℃
  • 박무부산 24.5℃
  • 구름많음목포 27.1℃
  • 구름많음제주 29.2℃
  • 흐림양평 22.7℃
  • 흐림보은 22.2℃
  • 흐림천안 24.1℃
  • 흐림김해시 25.4℃
  • 흐림경주시 22.0℃
기상청 제공

실시간 뉴스

현대로템, 수소리포머 의왕공장 구축

연간 20대 생산 가능… 올 하반기 본격 양산
500억 원 규모 생산유발효과 기대


[월간수소경제 이종수 기자] 현대로템이 수소리포머 공장을 구축해 수소 충전설비 공급사업을 본격화 한다.


현대로템은 28일 경기도 의왕시에 위치한 현대로템 의왕연구소 부지에 수소리포머 공장을 건설한다고 밝혔다.


수소리포머는 천연가스에서 수소를 추출하는 장치로 수소 충전인프라 구축의 핵심 장치다.


수소리포머 공장은 현대로템 의왕연구소 내 2,000m2(약 600평) 면적의 기존 전장품부품공장의 일부를 개조해 지상 1층 규모로 건설된다.


이번에 새롭게 건설되는 공장은 연간 20대의 수소리포머 제작능력을 갖출 예정이다. 20대의 수소리포머에서 생산되는 수소량은 연간 약 4,700톤으로, 이는 수소차(넥쏘 기준) 85만여 대의 연료를 가득 채울 수 있는 규모다.


현대로템은 오는 10월부터 본격적으로 공장을 가동될 예정이다. 향후 수소리포머 수주량에 따라 공장을 확대할 계획이다.


현대로템은 수소 충전인프라 초기 시장에 성공적으로 진입하기 위해 연구인력이 있는 의왕연구소 부지에 생산시설과 생산인력을 배치함으로써 부문 간 시너지를 극대화하고 전사적인 역량을 집중한다는 전략이다.


또 의왕에 위치한 현대자동차그룹 연구소와 함께 그룹사 간 협업을 통해 수소 충전인프라 및 모빌리티 관련 연구개발을 지속 추진하고, 지자체와 고객사에 발 빠른 대응으로 마케팅을 확대할 계획이다.


현대로템은 향후 본격적으로 수소리포머 생산에 들어가면 새로운 일자리 창출 효과와 함께 연간 약 500억 원 이상의 생산유발효과도 가져올 것으로 내다봤다.


또 수도권 인근의 수소리포머 부품생산업체와 협력이 가능해 수소 충전인프라 제조 생태계 조성도 가능할 것으로 기대된다.


현대로템 관계자는 “향후 수소경제사회로의 전환으로 수소 사용량이 기하급수적으로 상승할 것으로 예상되며, 이러한 수요에 대응하기 위한 수소 충전인프라 구축은 필수”라며 “정부의 그린뉴딜 정책에 발맞춰 수소충전소와 수소트램 등을 보급해 국내 수소경제 활성화에 마중물 역할을 수행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 관계자는 이어 “수소리포머 공장 건설은 국내 수소 충전인프라 수요에 대응하고 미래 성장동력 확보를 위한 교두보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현대로템은 지난해부터 현대자동차와 함께 수소전기트램을 개발하고 있으며, 2021년까지 성능시험 플랫폼 차량을 제작할 예정이다. 전 세계 수소전기열차 소요 규모는 약 6,000억 원 규모로, 향후 수소전기열차 시장 성장에 따라 점진적으로 확대될 전망이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