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24 (수)

  • 흐림강릉 22.1℃
  • 서울 21.3℃
  • 인천 20.2℃
  • 흐림원주 25.2℃
  • 흐림울릉도 22.8℃
  • 수원 20.4℃
  • 흐림대전 23.8℃
  • 대구 24.2℃
  • 흐림전주 24.9℃
  • 흐림울산 24.3℃
  • 흐림창원 24.5℃
  • 흐림광주 25.1℃
  • 흐림부산 23.6℃
  • 목포 23.4℃
  • 흐림제주 22.9℃
  • 흐림양평 21.9℃
  • 흐림보은 22.0℃
  • 흐림천안 21.3℃
  • 흐림김해시 25.0℃
  • 흐림경주시 26.0℃
기상청 제공

제이엔케이히터, 수소선박용 수소충전소 세운다

울산 규제자유특구 ‘수소선박 실증’과 연계한 시설
수소선박용 충전소 구축 위한 근거 법령 제안 예정



[월간수소경제 성재경 기자] 국내 유일의 산업용가열로 및 수소추출기 전문기업인 제이엔케이히터(대표 김방희)가 울산 수소그린모빌리티 규제자유특구 사업의 전담기관인 한국산업기술진흥원과 ‘수소연료전지 선박용 수소충전소 구축 및 실증’ 과제 수행에 대한 협약 체결을 완료했다고 24일에 밝혔다.


이 사업은 제이엔케이히터를 주관기관으로 덕양, 한국가스안전공사 가스안전연구원, 스마트오션이 참여한다. 


이는 수소선박 개발사인 빈센이 주도하는 ‘수소연료전지 추진시스템을 적용한 친환경 소형선박 개발 및 실증’ 사업의 일환으로, 수소선박용 충전소를 세우는 데 목적이 있다.


현행 법규상 수소는 수소연료전지 차량(승용차, 버스, 트럭 등)에만 충전할 수 있고, 그 외 연료전지 지게차나 수소선박 등에는 충전을 할 수 없도록 규제하고 있다.


제이엔케이히터는 2021년 2월까지 특구 사업지 내 실증부지(울산시 남구 매암동 679-2 소형선박부두 내 위치)에 충전설비를 구축하고, 내년 12월까지 수소선박을 대상으로 충전 시험 등 실증을 완료할 계획이다. 


또 이번 실증 과제를 통해 얻은 정보를 활용, 수소선박에 대한 충전 절차를 마련하고 이와 관련한 수소충전소 구축에 대한 근거 법령을 정부 부처에 제안하게 된다.


제이엔케이히터의 관계자는 “제이엔케이히터가 울산에서 시작하는 첫 수소충전소 사업으로 큰 의미가 있다”며 “충전 설비의 구축과 운영 안전을 최우선으로 고려하고 있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