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3.28 (토)

  • 흐림강릉 6.7℃
  • 맑음서울 7.3℃
  • 구름많음인천 7.5℃
  • 구름많음원주 7.8℃
  • 흐림울릉도 5.7℃
  • 맑음수원 7.3℃
  • 구름많음대전 6.1℃
  • 흐림대구 11.1℃
  • 흐림전주 5.7℃
  • 흐림울산 9.0℃
  • 흐림창원 12.1℃
  • 흐림광주 5.6℃
  • 부산 10.2℃
  • 구름많음목포 5.8℃
  • 흐림제주 8.5℃
  • 구름조금양평 9.3℃
  • 맑음보은 3.7℃
  • 구름조금천안 5.9℃
  • 흐림김해시 11.9℃
  • 흐림경주시 8.7℃
기상청 제공

중부발전, 음식물 쓰레기 활용 ‘그린수소’ 만든다

사료용 음식물 쓰레기로 바이오가스 발전·수소 생산
김포시시설관리공단, 한국건설기술연구원과 업무협약



[월간수소경제 성재경 기자] 한국중부발전이 음식물 쓰레기로 만든 고형연료로 그린수소를 생산하는 기술 개발에 나선다.


중부발전(사장 박형구)은 김포시시설관리공단, 한국건설기술연구원과 함께 음식물 쓰레기를 활용한 ‘석탄 대체 친환경 재생에너지 개발’을 위한 3개 기관 공동 협력사업 업무협약(MOU)을 맺었다고 19일 밝혔다.


중부발전은 이번 협약을 통해 지속적인 사회 현안이었던 음식물 쓰레기를 활용한 친환경 청정연료 개발에 나서 정부의 친환경 신재생에너지 정책에 부응한다는 방침이다.




이번 협약에 따라 3개 기관은 음식물 쓰레기 가축사료화 시설을 우선 개선하고, 현재 사용 금지로 적체되어 있는 사료를 활용해 고품질의 바이오차(Bio-Char) 고형연료를 생산, 이를 이용한 바이오가스 발전과 그린수소 생산 기술 개발을 목표로 하고 있다.


중부발전의 박형구 사장은 "건설기술연구원의 탈염기술 연구 성과를 바탕으로 지역 현안인 음식물 쓰레기 문제를 해결하고, 청정 수소에너지 확보의 가시적 성과를 내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