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6.10 (월)

  • 흐림강릉 15.8℃
  • 구름조금서울 19.4℃
  • 구름많음인천 20.8℃
  • 구름조금원주 17.9℃
  • 흐림울릉도 14.6℃
  • 구름조금수원 20.3℃
  • 구름조금대전 19.1℃
  • 구름조금대구 17.6℃
  • 흐림전주 18.8℃
  • 구름조금울산 16.8℃
  • 구름많음창원 18.1℃
  • 흐림광주 18.3℃
  • 구름많음부산 17.6℃
  • 구름많음목포 19.0℃
  • 구름조금제주 20.3℃
  • 구름조금양평 19.3℃
  • 구름많음보은 17.2℃
  • 흐림천안 17.9℃
  • 구름많음김해시 18.1℃
  • 구름많음경주시 17.2℃
기상청 제공

현대로템-현대차, '수소전기열차' 개발 MOU 체결

2020년 시제품 출시 목표… 저상형 트램 형태로 개발
최고 속도 70km/h, 1회 충전으로 최대 200km 주행



[월간수소경제 최형주 기자] 전 세계적으로 친환경 수소전기열차 개발이 본격화됨에 따라 2020년엔 국내에서도 수소열차를 볼 수 있게 될 전망이다

 

현대로템과 현대자동차는 10일 마북연구소에서 수소전기열차 개발 협력을 위한 양해각서를 체결하고, 별도 기술협업조직을 구성해 상호 긴밀한 협력 체계를 구축하기로 했다.

 

전세계 수소전기열차 시장은 약 6,000억 원 규모로 향후 수소전기열차 시장의 성장에 따라 점진적으로 확대될 전망이다. 국내에서도 탄소배출 감축목표를 달성하기 위해 디젤철도차량을 친환경 열차로 대체할 필요성이 커진 상황이다. 

 

이번 양해각서를 통해 현대자동차는 기술개발을 위한 수소연료전지를 공급하고 관련 기술을 지원한다. 현대로템은 수소전기열차 제작과 함께 수소연료전지와 차량 간 시스템 인터페이스를 개발 및 검증할 예정이다.

 

현대로템은 올해 1월부터 2020년 시제품 출시를 목표로 저상형 트램 형태의 플랫폼을 도입한 수소전기열차 개발을 시작했다. 이 열차는 최고 속도 70km/h로 수소 1회 충전에 최대 200km까지 주행할 수 있도록 개발될 예정이다.

    

현대로템은 4차산업기술 기반 스마트 트레인 기술 개발 등 차량 시스템 연구개발을 통해 미래철도기술을 확보해나가는 한편 향후 현대차의 기술지원을 바탕으로 수소전기트램, 수소전기전동차, 수소전기기관차 등을 추가로 개발할 계획이다.

 

현대로템 관계자는 수소연료전지에 독보적인 기술을 보유한 현대자동차와의 협업으로 국내 최초 수소전기열차를 개발해 관련 시장을 선점하겠다축적된 노하우와 연구개발 실적을 바탕으로 국내외 수주를 위해 꾸준히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현대로템은 오는 12~15일 부산 벡스코에서 열리는 부산국제철도기술산업전에서 수소전기열차 시제품을 선보일 계획이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